본문 바로가기
Ⅳ. INFORMATION_알아야번다

52주 신고가, 그 의미와 공략법

by 경제적 지브라 2020. 10. 3.

 

 

52주 신고가, 그 의미와 공략법

(지속 상승의 싸인? 상승의 끝자락?)


 

   52주 신고가라는 단어를 각종 뉴스 및 증권 분석을 통해서 볼 수 있는 경우들이 있었을 거라 생각됩니다. 하루에도 한두개가 아닌 종목들이 신고가를 경신 했다는 알림으로 대부분 당일 큰 상승으로 마감한 종목들이 많아서, 대략적인 느낌으로 52주 동안의 새로운 고가라는 것은 알지만 조금 더 깊게 이해하고 이를 통해 앞으로 어떤 시각으로 해당 종목을 바라봐야하는지를 간략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출처 : 네이버 검색 (52주 신고가)

 

 

 서두에서 언급한 것 처럼, 신고가는 한자로 新高 라고 표기되며 새로울 신 / 높을 고 / 값 가 를 사용하며 말그대로 새롭게 기록한 높은 가격을 의미합니다. 반대로 새롭게 기록한 낮은 가격을 뜻하는 신저가  新低라는 단어도 함께 사용하고 있습니다. 신고가, 신저가 라는 단어는 일반적으로 앞에 기간을 함께 붙여서 사용됩니다. 중기적인 추세를 반영한 60일 신고가 / 60일 신고가 라던지 1년 간의 추세를 반영하는 52주 신고가/ 52주 신저가 등으로 사용되어 집니다.  여러 언론에서 52주 신고가 등을 자주 언급하는 이유는 현재 시점에서 1년 중 가장 강한 시세를 가져가고 있는 시점이 지금이라는 의미로 많은 투자자들이 관심있게 보는 한가지 지표입니다. 

 

Tip. 대부분의 HTS. MTS에서는 현재/당일 52주 신고가를 기록한 종목들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습니다. 관심가지고 봐야하는 한가지 탭터로 두고 한번씩 체크하는 습관이 필요합니다. 

 

 

 그렇다면 52주 신고가를 기록한 종목은 지속상승할 대박 종목인지, 상승의 끝자락인지 어떻게 알 수 있는지가 궁금해지는데 사실 정확한 답은 아무도 알지 못합니다. (이렇게 쉽고 이걸 알면 누구나 주식을..) 하지만 이렇게 52주 신고가를 기록 했다는 것에 의미를 두고 향후 방향을 설정하는데는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해당 종목이 신고가다 라는 의미는 다른말로 현재 이 종목을 보유하고 있는 중에 손해를 보거나 마이너스인 사람은 없다. 라는 뜻이기도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작은 거래의 움직임에도 굉장히 예민하게 반응할 수 밖에 없는 상태에 돌입했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한마디로 장기투자자를 제외한 많은 투자자들이 언제든 팔아도 되는 상태에 놓여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작은 움직임에도 대량 매도세가 쏟아지기도 한다는 의미입니다.

 

 

이렇게 예민하다보니 단기투자자들은 52주 신고가 종목들만을 골라서 신고가 달성 이후 눌림자리를 찾아 짧게 매매를 하는 기법과 투자자도 상당히 존재할 정도로 중요 포인트로 생각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장기투자자 입장에서는 조금 다르게 해석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당장의 신고가 돌파에 눌림자리를 찾아 매수하는 단기 투자가 아닌 만큼 현재 신고가를 기록하고 있는 종목들의 업황을 파악하여 현재 이슈가 되고 관심이 쏠리고 있구나라는 분석이 가능하며, 동일 업종 이나 테마 내에서 추후 상승 여력이 있는 기타 종목들을 분석하는 용으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업황과 호재에 대한 분석 없이 매일 같이 몇십개의 종목이 기록하는 신고가 종목을 덥석 물었다간 장기적으로 고통스러운 날들을 보낼 가능성도 높은 만큼 신중한 판단이 필요합니다. 

 

 

donaricano-btn

 

반응형

댓글0